결백

innocence

 

국내에서도 많은 팬들을 거느리고 있는 반전의 제왕 할런 코벤의 스탠드 얼론.
『영원히 사라지다』를 마지막으로 코벤횽을 접할 기회가 없었는데
오랜만에 정통 서스펜스 스릴러를의 재미를 맛 봤다.
몇 일 동안 안전밸트 없는 우든 코스트에 앉아서 1,000피스 짜리 직소퍼즐을 맞춘 듯 한 기분.
첫 장을 넘기는 순간 나는 맷 헌터가 된다! 반전에, 반전에, 반전에… 정말 정신없다.
한동안 하드보일드만 고집했었는데, 편식하지 말아야 겠다.

  1. Dong Mani on

    “당신은 결코 그를 죽일 생각은 없었다!
    하지만 어떤 실수는 당신의 인생을 바꿀 수도 있다. 영원히!”

    의미심장한데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