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소시에이스

0100008521887_00_atena777

법정 스릴러의 지존 존 그리샴의 2009년 상반기 베스트셀러.

예일 법대 출신의 엘리트,  카일 맥어보이가 추악한 월스트리트의 법조계를 파헤친다.

세계 최고 엘리트 집단의 일상도 우리내 그것과 별 반 다를게 없고 오히려 더 고되고 치열한 경쟁속에서

하루 18시간 이상의 업무에 시달리는 현실… 그럼 나는? 반성해야지.

그리샴 소설의 매력은 큰 반전이나 서스펜스가 없음에도 술술 다음 페이지로 잘 넘어간다는 거.

아무튼 재밌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